DBSTV
종합뉴스
포토뉴스
오피니언
정치
경제
사회
종교부
문화

시니어 창업, 수익금 돌려주는 온라인 쇼핑몰 출시

2022. 08.26. 13:06:31

애즈워드 고영남대표

[DBS동아방송]보도국=최근 저출산 고령화에 따른 시니어 전성시대를 자부하면서 대우건설 IT본부에 30 여 년을 근무하고 은퇴한 고영남 애즈워드 대표가 시니어 창업에 나서 명예 퇴직자와 은퇴자들에게 주목을 받고 있다.

고영남 대표는“플랫폼의 역할은 연결이고, 연결의 핵심은 '사용자'이기 때문에 플랫폼 서비스의 수익금은 사용자와 공유해야 합니다. 플랫폼 사용자가 돈 버는 '프로핏슈머' 세상을 만들고 싶습니다."라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고영남 대표는 사용자의 수익 다각화를 위해 '온라인 쇼핑몰'을 론칭 했으며 기존 e커머스 쇼핑물과 차별화 하여 폐쇄형 도매몰로부터 제품 4만개 이상 품목을 위탁 판매 형식으로 취급, 가격을 오픈마켓에서 경쟁하는 물건보다 같거나 더 싸게 공급 받을 수 있는 유통 구조를 만들었으며 이를 통해 실제 판매 수익은 최소 8%에서 최대 30%까지 확보할 수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또한 애즈워드는 광고주에게는 유튜브에 올리는 영상 콘텐츠와 같이 쉽게 광고를 등록할 수 있게 했고, 사용자들은 애즈워드 회원 가입 후 동영상 광고를 시청하고 간단한 리마인드용 퀴즈를 풀면 일정 금액을 적립해주는 구조이다. 광고 수익 공유는 물론이고, 쇼핑 수익, 제휴 쇼핑몰 수익 등을 제공하고 있다.

이 같은 쇼핑몰 판매 수익금 역시 구매자에게 지급하며 최소 50%에서 최대 80%까지 리워드로 지급한다. 사용자에 지급하고 난 나머지 수익금만 애즈워드 측이 가져 가고 수익 공유 플랫폼 서비스를 애즈워드가 판매 수익금의 50% 구매자에게 지급하는 온라인 쇼핑몰을 계획하고 지금까지는 광고 수익을 80%까지 시청자에 돌려주는 동영상 광고 수익 공유 플랫폼에 가까웠다면, 앞으로는 온라인 쇼핑몰과 제휴 쇼핑을 강화하고 오퍼월 콘텐츠를 개설하는 등 수익 모델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라고 말했다.

애즈워드 쇼핑몰은 소비자-생산자-플랫폼 간 프로핏 셰어(Profit-share) 모델을 바탕으로 한다는 고 대표는 “21세기 플랫폼 시대는 소비자의 모든 활동에 정당한 가치를 부여하고 이를 소비자에게 수익으로 돌려주는‘프로핏슈머(Profitsumer)’시대가 돼야 한다”면서 “소비자는 플랫폼 사업의 수익 구조에 직접 관여하는 행동 주체로, 소비가 수익을 창출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코로나로 지친 소상공인들이나 은퇴 후 20 여 년을 경제 활동을 해야 할 많은 사람들에게 생활의 활력소와 본보기 가 될 수 있는 기업으로 성장 시켜보겠다는 고영남 대표는 수원 유신고와 한양대학교를 졸업하고 대우건설 IT본부장과 상무보를 지냈으며 그는 "애즈워드 플랫폼에 마련된 회원 전용 쇼핑몰을 통해 비용을 내고 소비하는 고전적 의미의 소비자가 아니라 21세기 플랫폼 시대에 걸맞게 수익에 직접 관여하 프로핏슈머로서 소비자의 역할을 확장하는 게 애즈워드의 사명”이라며 강한 사업 의지를 피력했다.

/김영일 기자











김영일

쓴소리, 단소리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