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STV
종합뉴스
포토뉴스
오피니언
정치
경제
사회
종교부
문화

도내 8개 기업,두바이뷰티전시회에서 1,158만 달러 수출상담실적 달성
- 경기도, 10.31.∼11.2. 2022년 두바이 뷰티 전시회에 경기도관 구성

2022. 11.04. 17:39:22

[DBS동아방송]보도국=경기도 중소기업 8개 사가 중동 지역 최대 미용 박람회에서 229건 1,158만 2천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실적을 달성했다.

경기도는 지난 10월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열린 ‘2022 두바이 뷰티 전시회’에 경기도관을 구성해 이 같은 성과를 거뒀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는 66개국 1,430개 사가 참여해 2만 8,862m2 전시장 부스에서 화장품, 이미용기기, 헤어케어, 향수 등 다양한 미용 제품을 선보였다.

경기도관에는 우수 품질 경쟁력을 보유한 도내 8개 중소기업이 참여해 다양한 제품을 전시했으며, 아이라이너, 피부관리용품, 샴푸 등의 품목이 큰 관심을 끌었다.

아랍에미리트(UAE)는 중동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국가 중 하나로 연평균 1인당 화장품 소비 금액(239달러) 중동 지역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사회에 진출하는 여성이 증가하는 추세다. 이에 도는 아랍에미리트와 인근 국가에 진출을 희망하는 도내 화장품 관련 기업들에 현지시장 선점 기회가 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경기도관에 참가한 A사 관계자는 “중동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영향력 있는 미용 관련 전시회에 참여해 아랍에미리트와 중동 지역의 수입·유통업체들과 직접 접촉할 수 있었다”며 “현지의 화장품·미용 관련 최신 동향을 토대로 마케팅 방향성을 수립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참가기업들은 경기도와 한국무역협회 경기지역본부가 현지 부스 설치와 운영뿐만 아니라 부스 방문 구매자와의 통역과 상담, 운송비 등을 지원해준 것이 이번 전시회 참여 성과를 높이는 데 크게 기여했다고 호평했다.

도는 한류 영향으로 한국 화장품에 대한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는 점에서 이번 전시회 참가가 경기도 기업의 아랍에미리트·중동 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위해 참여 기업을 대상으로 계약서 등 서류작성과 전문가 컨설팅 등 수출 관련 사후관리까지 적극 지원해 성과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박근균 경기도 외교통상과장은 “유가·금리·환율 상승 등으로 도내 중소 수출기업들의 통상여건이 어렵고, 해외구매자와 직접 만날 수 있는 기회도 매우 제한적인 상황”이라며 “앞으로도 도내 중소기업들의 해외 판로 확대를 위해 다양한 분야의 해외전시회 참여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유기서 기자


유기서

쓴소리, 단소리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