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STV
종합뉴스
포토뉴스
오피니언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콜센터 상담사와 간담회
- 지난 3년간 코로나19 상황 최선 다한 콜센터 상담사 격려

2023. 06.04. 07:52:27

민원안내 콜센터

[DBS동아방송]보도국=용인특례시는 2일 이상일 시장이 시청의 민원안내 콜센터 상담사와 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콜센터 상담사의 고충과 애로사항을 듣고, 서비스 개선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논의했다.

콜센터 상담사는 용인시정 전반에 대해 안내하고, 시민 불편 사항을 접수하는 등 시민과 최접점에서 소통창구 역할을 하고 있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간담회에서 ”저도 민원 관련 전화를 많이 받는 감정노동자라고 할 수 있다. 콜센터가 하루 평균 84통의 전화를 응대한다고 하는데 대단하다“며 ”콜센터의 대응에 감동을 느끼는 시민들이 많이 늘었으면 좋겠다. 용인은 반도체 국가산단 등이 생기게 되면서 인구가 더 늘어나게 될 것으로 예상되고, 앞으로 역할은 더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상담사는 용인특례시의 대표 얼굴로, 시민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또 공감해주는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자긍심을 가지고 더 열심히 일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민원안내 콜센터는 2008년 개소 이후 30명의 상담사가 일 평균 1800여건의 전화 상담을 통해 시민들에게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평일 08:30~18:00 ▲주말·공휴일 09:00~18:00 365일 연중무휴 운영하며, 전화(1577-1122), 문자(1577-1122) 상담이 가능하다. 민원상담 챗봇(https://www.yongin.go.kr/chat)을 통해서는 간단한 사항에 대해 24시간 상담을 할 수 있다.

/이영완 기자

이영완

쓴소리, 단소리

기사 목록

검색